후지필름, 고성능 시네마 렌즈 후지논 MKX 라인업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8.06.28 14:27

    후지필름이 고화질 영상 제작에 최적화된 전문 수동 시네마 렌즈, 후지논 MKX 라인업의 'MKX18-55mmT2.9' 및 'MKX50-135mmT2.9'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신제품 렌즈 2종은 후지필름의 2018년 영상 강화 비전을 이끄는 중요한 축으로, 후지필름의 첨단 기술과 노하우의 정점을 담아냈다. 시네마 렌즈라는 이름에서 드러나듯 고화질 영상 제작에 최적인 초점 및 줌 메커니즘 장착으로 뛰어난 광학 성능을 지녔으며, 사진에 이어 영상까지 아우르는 X 시리즈 미러리스용 렌즈 라인업이 탄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후지논 MKX18-55mmT2.9
    후지논 MKX18-55mmT2.9
    후지논 MKX50-135mmT2.9
    후지논 MKX50-135mmT2.9

    ▲후지논 MKX18-55mmT2.9(35mm 환산 시 초점 거리 27~84mm)와 ▲후지논 MKX50-135mmT2.9(35mm 환산 시 초점 거리 76~206mm)는 동영상 제작 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초점 거리인 18~135mm를 커버하며, 전체 줌 영역에서 T2.9 고정 조리개 값을 제공하여 피사계 심도가 얕으면서 아름다운 보케 효과가 돋보이는 점이 특징이다.

    동영상 촬영에 최적화된 설계로 피사체 확대 또는 축소 시 초점과 광학 축 이동이 최소화되어 렌즈 브리딩(초점 변화에 따른 화각 변화)이 제어되기 때문에 부드럽게 초점을 맞출 수 있다. 여기에 초점과 줌, 조리개를 수동으로 각각 따로 조절할 수 있는 조작링 3개가 있어 직관적이면서도 정밀한 포커싱이 가능하고 조명을 재조정할 필요가 없어 촬영 시간도 단축되는 장점까지 지녔다.

    전세계 영화/CM/TV 프로그램 제작 시 사용되고 2017년 제 69회 Emmy Award를 수상하며 전세계 전문가에게 성능을 인정받고 있는 ‘후지논 시네 렌즈’의 우수한 고정밀 광학 프로세싱 성능과 설계 기술, 그리고 X 시리즈의 색 재현 기술이 적용돼 후지필름만의 독보적인 색감을 자아낸다.

    접사 촬영이 가능한 매크로 기능을 포함하고 있어 렌즈 한 개로 촬영할 수 있는 장면의 다양성이 높고, 플랜지백 거리가 짧은 미러리스 카메라 X 시리즈에 최적화된 광학 설계로 가벼운 무게에도 고급 광학 성능을 제공한다.

    가격은 MKX18-55mmT2.9가 4,999,000원, MKX50-135mmT2.9가 5,299,000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