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8세대 코어 i9 탑재한 '끝판왕급' 에이서 게이밍 노트북 등장

  • 리뷰조선

    입력 : 2018.05.24 12:01

    에이서가 한국시간으로 24일 뉴욕에서 고성능 게이밍 노트북 2종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양만으로도 게이머의 마음을 설레게 할 만큼 압도적이다.

    먼저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은 인텔 8세대 코어 i9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지포스 GTX 1070 그래픽 카드, NVMePCIe SSD와 최대 64GB 메모리를 탑재한 고성능 게이밍 노트북이다. 또한, 144 Hz 엔비디아 지싱크(G-SYNK) 기능을 갖춘 17.3인치 IPS FHD 디스플레이에 에이서의 트루하모니(TrueHarmony™)와 MAXXAudio® 기술이 접목된 2개의 스피커와 서브우퍼를 탑재했다.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에는 자체 개발한 에어로 블레이드 3D 팬(AeroBlade™ 3D Fan) 2개를 탑재해 공기 흐름을 최대 35% 증가시켜 쿨링 성능이 향상됐다. RGB 백라이트 키보드는 1,680만개의 색깔을 구현하며, 프레데터센스(PredatorSense) 프로그램을 통해 밝기, 온도, 키(HotKey), 팬 등을 실시간으로 조절할 수 있다.

    여기에 더블샷 프로(Killer DoubleShot Pro)과 썬더볼트 3(Thunderbolt™ 3) 등을 통해 최상의 네트워크환경을 제공하며, 디스플레이 포트와 HDMI 2.0 포트 등이 지원돼 멀티 디스플레이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프레데터 헬리오스 300 스페셜 에디션’는 게이밍 노트북으로는 이례적으로 올화이트 색상에 골드 트림으로 멋을 낸 스타일리쉬한 디자인이 돋보인다.

    인텔 8세대 i7 코어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지포스 GTX 1060 그래픽카드에 최대 16GB의 DDR4 메모리(32GB까지 업그레이드 가능)와 최대 512GB SSD까지 더해져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또한 2X2 802.11AC 무선랜과 기가비트랜 등을 통해 최상의 네트워크환경을 제공하며, 인텔 옵테인 메모리를 통해 게임과 어플리케이션 등의 로딩 타임을 최소화할 수 있다.

    아울러 0.1mm 두께의 듀얼 울트라씬 에어로 블레이드 3D 메탈팬을 통한 강력한 쿨링 성능으로 쾌적한 사용환경을 제공하며, 프레데터센스 프로그램을 통해 쿨부스트(Coolboost)/노멀(Normal)/사일런트(Silent) 등 세 가지 사용 모드를 경험할 수 있다.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은 북미지역에 6월부터 1,999달러에 출시 예정이다. 국내 출시일은 미정이다. 프레데터 헬리오스 300 스페셜 에디션의 출시 시점과 가격은 미정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