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세계 최초 모듈러 TV '더 월'공개

  • 리뷰조선

    입력 : 2018.01.08 15:49

    삼성전자가 7일(현지시간) CES 2018 개막에 앞서 2018년에 선보일 신제품·신기술을 소개하는 '삼성 퍼스트 룩 2018(Samsung First Look 2018)' 행사를 개최했다.

    삼성전자는 전 세계 300여명의 미디어가 모인 가운데 세계 최초로 마이크로 LED 기술을 적용한 146형 모듈러(Modular) TV '더 월(The Wall)'과 AI 고화질 변환 기술이 탑재된 85형 8K QLED TV를 공개했다.

    146형 모듈러 TV 더 월은 마이크로 LED 기술을 적용해 현존하는 디스플레이 중 가장 우수한 화질을 구현하고, 모듈러 구조로 설계돼 크기·해상도·형태에 제약이 없는 제품이다.

    마이크로미터(µm) 단위의 초소형 LED를 이용해 백라이트는 물론 컬러필터까지 없애 LED 자체가 광원이 된다. 이 방식을 적용하면 기존 디스플레이 대비 밝기·명암비·색재현력·블랙 표현 등 화질의 모든 영역에서 탁월하며 시야각도 현저히 개선된다.

    모듈러 방식을 적용하면 소비자의 기호에 따라 스크린 사이즈와 형태를 원하는 대로 조립할 수 있고 화면 테두리가 전혀 없는 진정한 베젤리스 디자인 구현이 가능해 벽 전체를 스크린화 하는 등 목적에 따라 다양한 조합이 가능하다.

    이와 더불어 삼성전자는 인공지능을 적용해 저해상도 콘텐츠를 8K 수준 고화질로 변환해 주는 2018년형 8K QLED TV 85형도 공개했다.

    AI 고화질 변환 기술을 적용하면 TV 스스로 밝기·블랙·번짐 등을 보정해 주는 최적의 필터를 찾아 고화질 영상으로 변환해 주고 입력 영상과 출력 영상을 비교해 고화질 영상으로 변환 시 발생할 수 있는 계조 손실 없는 자연스러운 이미지를 만들어 준다.

    또한, AI 기반으로 각 장면을 화질 특성에 따라 분류해 원작자가 의도한 세밀한 차이를 살릴 수 있도록 영역별로 명암비·선명도 등을 제어하고, 사용자가 별도의 기능 설정을 하지 않아도 운동경기·콘서트 등 영상 특성에 따라 음향 효과를 조정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