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앤오 플레이, 무선 콤팩트 스피커 '베오플레이 M3'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7.11.14 10:33

    뱅앤올룹슨(Bang&Olufsen)의 비앤오 플레이(B&O PLAY)가 집안의 작은 공간에서 활용할 수 있는 무선 콤팩트 스피커 '베오플레이 M3(BeoPlay M3)'을 출시했다.

    베오플레이 M3는 가로 14cm, 높이 11cm, 폭 15cm로, 전작보다 훨씬 아담한 크기이다. 좁은 공간에서도 활용하기 적합하고, 무게 또한 1.46kg에 불과해 이동성이 뛰어나다.

    외관은 덴마크의 산업 디자이너 세실리에 만즈(Cecilie Manz)가 디자인했으며, 간결하고 콤팩트하다. 군더더기 없는 심플한 실루엣이 스칸디나비아 감성을 자아낸다. 주변 인테리어에 맞춰 스피커 커버를 알루미늄 커버 또는 명품 텍스타일 브랜드 크바드라트(Kvadrat)의 울 패브릭 커버 중 선택할 수 있다. 미끄럼 방지를 위해 제품 하단에는 부드러운 폴리머 소재를 적용했다. 색상은 블랙과 내추럴 두 가지이다.

    3 3/4인치 우퍼 1개, 3/4인치 트위터 1개의 드라이버와 40W의 우퍼 1개, 40W 트위터 1개의 Class D 앰프가 장착되어 총 80W의 사운드를 출력한다. 뿐만 아니라 급격한 음량 변화에 따른 음 왜곡을 방지하는 어댑티브 베이스 리니어리제이션(Adaptive Bass Linearization)과 앰프 과열 시 스스로 온도를 조절해 드라이버 손상을 방지하는 열 보호 기능(Thermal Protection) 등 뱅앤올룹슨의 하이엔드 제품에 적용된 첨단 사운드 기술도 적용됐다. 또, 전용 앱을 이용하면 본인이 선호하는 사운드를 커스터마이징 할 수도 있다.

    기존에 뱅앤올룹슨 스피커를 메인 오디오로 보유하고 있는 사용자라면 베오플레이 M3를 ‘멀티룸(multi-room)’ 구성을 위한 서브 스피커로 활용 가능하다. 멀티룸은 뱅앤올룹슨과 비앤오 플레이의 스피커 여러 대를 한 번에 연결해 집안 곳곳에서 서로 다른 음악을 재생하거나 동일한 사운드 세팅으로 재생할 수 있는 뱅앤올룹슨만의 커넥티드 사운드 환경을 의미한다.

    블루투스 4.2를 비롯해 크롬캐스트, 에어플레이, WLAN을 통해 무선 연결할 수 있으며, 디저와 같은 스트리밍 서비스와 인터넷 라디오 튠인도 이용할 수 있다. 가격은 40만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