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MXF 트럭'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7.11.06 14:28

    팅크웨어가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인 ‘아이나비 MXF 트럭’을 새롭게 선보인다.

    아이나비 MXF 트럭은 기존 화물차 운전자의 니즈를 최대한 반영해 경로 안내에 대해 고도화했다. 화물차종, 차량 높이, 적재중량, 공차, 만차 등 화물차 전용 환경설정을 통해 실시간으로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며, 차량상태를 고려한 주행 중 좁은 길 안내와 탐색결과 화면 U턴 및 좁은길 안내 등 화물차 운전자에게 필요한 사전 정보를 지원한다. 좌회전 우선, 오르막·내리막길, 비포장 도로, 과속방지턱 등 위험요소를 최소화한 안전 운행경로를 안내한다.

    팅크웨어가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인 ‘아이나비 MXF 트럭’을 새롭게 선보인다.

    아이나비 MXF 트럭은 기존 화물차 운전자의 니즈를 최대한 반영해 경로 안내에 대해 고도화했다. 화물차종, 차량 높이, 적재중량, 공차, 만차 등 화물차 전용 환경설정을 통해 실시간으로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며, 차량상태를 고려한 주행 중 좁은 길 안내와 탐색결과 화면 U턴 및 좁은길 안내 등 화물차 운전자에게 필요한 사전 정보를 지원한다. 좌회전 우선, 오르막·내리막길, 비포장 도로, 과속방지턱 등 위험요소를 최소화한 안전 운행경로를 안내한다.

    주행 중 운전자의 행동 패턴을 분석하고, 사용 테스트 결과를 반영한 운전에 최적화된 드라이빙 인터페이스 및 앞차출발알림(FVSA), 차선이탈감지시스템(LDWS), 전방추돌경보시스템(FCWS), 신호등변경알림(TLCA) 등 최첨단 운전자지원시스템(ADAS)등을 지원해 운전 시 발생할 수 있는 위험도를 낮췄다.

    전자지도의 경우 국내 주요 지형지물을 현실감 있게 입체적으로 렌더링 한 ‘아이나비 익스트림(Extreme) 3D’ 전자지도를 기본 적용해 업무 이동이 많은 화물차 운전자들에게 실질적인 길안내 정보를 제공하며, 64G 모델의 경우 아이나비 항공지도인 ‘익스트림 에어 3D(Extreme Air 3D)’를 추가 적용된다. 실제 목적지 주변의 지형 및 경로 등을 항공지도를 통해 확인할 수 있어 운전자의 경로 선택에 도움을 준다.

    이 밖에도 ‘아이나비 MXF 트럭’은 차량관제시스템(FMS), 위치정보시스템(LBS) 등 화물차 관련 솔루션을 지원하는 API 및 외장형 통신 모뎀과의 안정적인 연동을 기반으로 한 무선 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며, 화물차 전용 후방카메라를 통해 차량 후방을 상시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PIP기능과 영상 캡쳐 기능도 지원한다. 화물차 운전자가 선호하는 8인치 화면 탑재, 다양한 업무용 어플리케이션 연동이 가능한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적용해 편의성도 높였다.

    회사는 이미 12월 중 레미콘 차량 2,000대 등에 납품을 확정하는 등 관련 기업에서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에 대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가격은 ▲16G 39만9천원, ▲64G(항공지도 포함) 45만9천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