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토마, 4K UHD 레이저 홈시어터용 프로젝터 'ZUHD8'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7.11.02 15:07

    옵토마가 DLP 칩과 XPR 기술을 채택한 4K 울트라HD(이하 UHD) 레이저 홈시어터용 프로젝터 'ZUHD8'을 출시한다.

    ZUHD8은 풀HD보다 4배 높은 해상도인 UHD를 제공하는 4K UHD 프로젝터이다. 램프 대신 차세대 광원으로 주목 받는 레이저 기술을 탑재했다. 기존 4K 램프 광원을 탑재한 프로젝터와 비교해 약 5배에 가까운 최대 20,000시간의 긴 수명을 지원하고, 첨단 레이저 다이오드 냉각 기술로 쿨링 효과 및 3,300 안시루멘의 고광도를 제공한다. 레이저 기술도입으로 기존 램프 방식과 달리 전원을 켰을 때의 반응 시간이 짧아서 더 빨리 고해상도의 영상을 즐길 수 있다.

    최대 150인치 초대형화면 투사가 가능하고, 밀폐형 레이저 광원을 통한 방진 설계로 외부 환경에 구애 받지 않으며 먼지 등 이물질 유입 통한 영상 저하 우려 없이 완전한 밝기가 유지 된다.

    ZUHD8에는 옵토마의 차세대 컬러 강화 기술이 적용되어 독자적인 브라이트닝 포스 휠과 브릴리언트 컬러휠을 통해 미국 소비자 기술 협회(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CTA)가 정의한 광색역(WCG)에 부합할 뿐 아니라, 국제 HDTV사의 색역 표준인 Rec. 709 색 영역을 초과하고, Rec. 2020 색 영역도 호환한다.

    또한, 각 프레임의 밝기 정보를 기반으로 램프 출력을 자동으로 부드럽게 조정하여 어두운 장면에서 짙은 검은색을 유지하면서 밝은 장면에서는 선명하고 깨끗한 밝은 색을 유지해 수준 높은 명암비(2,500,000:1)를 제공한다. 제대로 된 UHD 해상도를 구현하기 위한 필수 기술인 HDR(High Dynamic Range)을 적용할 수 있다. HDR은 SDR(Standard Dynamic Range)보다 표현할 수 있는 휘도와 색의 스펙트럼이 훨씬 넓어 어둡거나 밝은 장면의 이미지를 더욱 깊이 있게 표현하는 화질 기술이다.

    이밖에도 어둡거나 밝은 장면에서 디스플레이의 밝기를 자동으로 최적화해 섬세한 화질을 구현하는 ▲퓨어 콘트라스트(PureContrast), 초고속 프로세싱 처리 기술로 4K 모션 장면에서 매끄러운 화질을 만드는 ▲퓨어 모션(PureMotion), 신호원에 따라 색조의 휘도 및 채도를 조절해 생생한 컬러감을 재현하는 ▲퓨어 컬러(PureColor), 독특한 이미지 처리 알고리즘과 전용 이미지 디테일 프로세서를 통해 영상 장면에 따라 자동으로 조절된 선명한 화질을 제공하는 ▲울트라 디테일(UltraDetail) 기능 등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ZUHD8에는 고출력의 4W 내장형 스테레오 스피커 두 개가 개별 인클로저 디자인으로 SRS 서라운드 음향 기술과 함께 탑재돼 음질을 향상시켰을 뿐만 아니라, 진동과 불필요한 주파수를 줄여 이미지 품질의 저하 없이 프로젝터 하나만으로 고화질의 이미지를 선명한 음질과 함께 감상할 수 있어 실용성을 한층 더 높였다. 가격은 720만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