엡손, 기업·가정용 프로젝터 신제품 5종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7.10.23 18:20

    엡손이 기업용 소형 프로젝터 4종 'EB-U05', 'EB-W41', 'EB-X41', 'EB-S41'과 가성비 높은 홈프로젝터 'EH-TW650'를 23일 출시했다.

    엡손이 출시한 기업용 프로젝터 4종은 소형 회의실에 적합한 제품이다. 비즈니스 프로젝터를 선택할 때 중요한 밝기와 사용 편의성을 강화했다. 3,300~3,600lm의 밝기를 갖춰 주변을 어둡게 하지 않아도 선명하게 볼 수 있다.

    기업용 프로젝터 EB-U05(좌), 기업용 프로젝터 EB-X41(가운데), 가정용 프로젝터 EH-TW650(우)

    또한, 1대의 프로젝터에 여러 대의 PC를 연결할 수 있는 다중 PC 투사 조절기 기능과 입력소스를 자동으로 감지하는 기능을 지원한다. 램프 수명은 최대 1만 시간으로 늘려 유지비용도 저렴하다.

    엡손 홈프로젝터 EH-TW650은 가격 장벽으로 구매를 망설였던 고객을 겨냥해 가성비를 높여 출시됐다. 3100lm의 밝기로 거실에서도 생생한 대형 화면으로 TV나 영화를 감상할 수 있다. 백색과 컬러 광출력 우수하게 구현하는 엡손 3LCD CLO 기술과 풀 HD 고해상도를 지원한다. 

    다양한 스마트 기기를 활용할 수 있는 프리미엄 기능도 추가했다. HDMI, USB 등 단자 제공으로 다양한 기기와의 연결을 강화했고, 엡손 아이프로젝션(Epson iProjection) 앱으로 스마트폰을 리모컨처럼 활용할 수도 있다.

    엡손 마케팅 담당자는 "엡손은 세계시장점유율 16년 연속 1위를 할 만큼 빔프로젝터 분야 최강"이라며, "앞으로도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편의성과 실용성을 높인 다양한 라인업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