엡손, 가정용 라벨프린터 'LW-C410' 출시

    입력 : 2017.08.11 10:35

    엡손이 가정용 라벨 템플릿 출력이 가능한 '블루투스 라벨프린터 LW-C410'을 지난 10일 선보였다.

    이번에 출시되는 라벨프린터는 전용 앱인 '앱손 홈 앤 크랜프트 라벨(Epson Home & Craft Label)'을 활용하면 이름 라벨은 물론 각종 정리 및 수납, 데커레이션 용도로 크기와 포맷이 다른 템플릿을 다채롭게 사용할 수 있다. 선물 포장용 리본 라벨 템플릿도 지원해 활용 범위도 넓다.

    기본으로 지원하는 한글 및 영어 폰트와 함께 스마트폰에 내장된 폰트도 사용할 수 있어 글꼴 사용에 제한이 있던 기존 가정용 라벨프린터의 불편함을 해소했다. 1초에 최대 9mm 길이를 빠르게 출력할 수 있고, 라벨이 인쇄된 뒤에는 자동으로 커팅한다.

    기호와 그림 문자는 물론 원하는 테두리 이미지까지 적용할 수 있어 개성 있는 라벨을 꾸밀 수 있다. 앱 내에서 내용을 미리 확인하고 출력하기 때문에 불필요한 라벨 낭비를 막을 수 있다.

    엡손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은 자녀의 물품에 이름을 부착할 때나 냉장고 정리 등 구체적인 쓰임새에 알맞은 템플릿을 다양하게 제공하여 실용성이 높은 제품"이라며, "2040 여성은 물론 자녀를 둔 가정에서도 손쉽게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