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준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Q6' 첫 선

    입력 : 2017.07.11 11:03

    LG전자가 합리적 가격에 프리미엄 기능을 제공하는 스마트폰 'Q시리즈'를 새롭게 선보인다.

    11일 LG전자는 Q시리즈 첫 번째 스마트폰 'LG Q6'를 공개했다. 'LG G6'의 디자인과 편의기능을 그대로 계승한 제품으로, G·V시리즈의 프리미엄 제품군과 X·K시리즈의 실속형 제품군 사이의 가교역할을 한다. RAM과 내부 저장용량(ROM)을 늘린 'LG Q6+(플러스)'도 함께 선보여 소비자 선택의 폭도 넓혔다. RAM과 저장용량은 'LG Q6'가 각각 3GB와 32GB, 'LG Q6+'는 4GB와 64GB다.

    'LG G6'에 적용된 풀비전(FullVision)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한 손에 쏙 들어가는 크기에 18:9 화면비의 5.5인치 대화면을 담았다. 전면에서 보면 제품의 둥근 모서리와 라운드 처리된 풀비전 모서리의 일체감이 느껴진다. 후면은 테두리 부분이 곡면으로 처리돼 제품을 손에 쥐었을 때 뛰어난 그립감을 느낄 수 있다. 측면의 메탈 테두리는 가볍고 내구성이 좋아 항공기, 요트 등에 쓰이는 AL7000 계열의 알루미늄 소재를 적용했다. 

    전면에는 화각이 100도로 7~8명이 한 번에 같이 셀카를 찍을 수 있는 광각 카메라를 배치했으며, 후면에는 1,300만 화소의 고해상도 카메라를 탑재하였다. 후면카메라는 1:1, 4:3, 16:9, 18:9 등 화면비율을 다양하게 조정할 수 있다. 음식을 더욱 맛깔나게 보이게 하는 '음식모드', 최대 100장까지 연속으로 촬영해 움직이는 사진으로 만들 수 있는 'GIF 모드', 화면을 반으로 나눠 1:1 비율의 사진을 촬영하고 하단에서 바로 업로드하는 '스퀘어 카메라' 기능 등 프리미엄 제품군에 적용된 재미있는 카메라 기능도 지원한다.

    이밖에도 화면이 꺼진 상태에서도 제품을 들어 올리면서 얼굴을 비추기만 하면 잠금화면이 해제되는 얼굴인식 기능, 별도 앱 없이도 FM 라디오를 들을 수 있는 FM라디오 기능 등 다양한 편의기능도 적용했다.

    LG전자는 8월 한국을 시작으로 북미, 중남미, 유럽, 아시아, 중동아프리카 등에 LG Q6와 LG Q6+를 출시할 계획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