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QLED 게이밍 모니터 'CHG70'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7.06.12 15:02

    삼성전자가 2017년형 QLED 게이밍 모니터 'CHG70'을 출시했다. 지난해 출시했던 퀀텀닷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CFG70'의 업그레이드 제품이다. 

    이번에는 어두운 곳은 더욱 어둡게, 밝은 곳은 더욱 밝게 표현하는 HDR 기술을 추가로 탑재했다. 퀀텀닷 컬러 기술과 최고 밝기 600니트(nit), WQHD(2560 x 1440) 해상도를 지원하여 일반 풀HD 보다 약 1.8배 선명한 화질을 제공한다. 또한, sRGB 125%를 구현해 높은 수준의 색 영역 표현이 가능하다. 미국 할리우드 스튜디오들의 제작 기준인 디지털 시네마 색 표준(DCI-P3)도 95%까지 지원한다.

    CHG70
    CHG70

    삼성전자는 게임에 최적화된 모니터를 만들기 위해 게임 관련 업체들과 다양한 협업을 진행했다. 이 제품은 이에이 다이스(EA DICE)의 '매스이펙트', '스타워즈 배틀프론트', '니드포스피드' 등 HDR 기반으로 제작된 게임의 화질 테스트를 통해 게임 원작자의 의도를 그대로 보여줄 수 있도록 화질 검증을 끝냈다. 특히 세계 최초로 AMD 프리싱크(FreeSync) 2 기술을 탑재했으며, 1ms의 빠른 응답속도와 144Hz의 높은 주사율로 잔상과 끊김 없는 화면을 구현한다.

    사람의 눈에 최적화된 1,800R 곡률의 커브드 디자인과 아이세이버(Eye Saver) 모드를 지원해 장시간 게임을 하는 게이머들의 눈 피로도를 낮춰준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8일 미국 뉴욕에서 세계 최대 크기의 QLED 게이밍 모니터 'CHG90(49형)'과 'CHG70'을 소개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CHG90'은 32:9 화면 비율과 풀HD 화면 2개를 보여주는 수퍼 울트라 와이드(Super Ultra-wide), 더블 풀HD(3840 x 1080) 해상도를 제공한다. 또한, CHG70과 동일하게 HDR 기능, 1ms 응답속도, 144Hz 주사율을 지원하는 제품이다.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히는 미국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에서 소비자 기술부문(Consumer Technology) 본상인 '브론즈 어워드'를 수상했던 바 있다.

    'CHG70'의 출고가는 31.5형은 90만원, 27형은 80만원이다. 'CHG90'은 하반기에 글로벌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