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토마, 8000시간 사용할 수 있는 가정용 프로젝터 'HT29'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7.01.12 16:38

    옵토마가 슬림한 디자인에 최대 8,000시간의 긴 램프 수명을 제공하는 고광도 풀 HD 가정용 프로젝터 'HT29'를 출시한다.

    이전 제품보다 17% 더 슬림해진 외관으로 공간 활용성을 높이는 동시에 화이트 컬러의 세련된 디자인을 갖춰 홈 인테리어용으로 손색이 없다. 길어진 램프 수명은 다이나믹 블랙 모드 사용 시 최대 8,000시간을 사용할 수 있어 램프 교체로 인한 번거로움도 줄였다.

    HT29는 텍사스인스트루먼트(이하 TI)사의 0.65”의 1080P DC3 칩을 탑재하고, 3,500 안시 루멘의 밝기와 35,000:1의 높은 명암비를 제공한다. 향상된 차세대 6분할 칼라휠을 적용한 어메이징 컬러 기술을 사용해 밝기의 저하 없이 국제 HDTV사의 색역 표준인 Rec. 709에 부합하는 세밀한 색상 표현이 가능하다.

    듀얼 HDMI 단자와 MHL 케이블을 지원하여 스마트폰이나 노트북, PC, 게임 콘솔 등과 손쉽게 연결돼 HD급 수준의 영상과 콘텐츠 재생할 수 있다. 파워 USB 포트를 적용해 옵토마의 HDCast Pro, 구글 크롬캐스트 및 USB PC와 같은 무선 디스플레이 장치와 함께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10W 스피커를 내장해 별도의 오디오 시스템 없이 홈시어터의 생생한 사운드를 체험할 수 있으며, 차세대 쿨링 시스템을 탑재해 소곤거리는 소리보다 조용한 24dB의 저소음으로 집안에서 편안하게 영화를 감상할 수 있다. 가격은 149만 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