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노버, CES2017서 투인원 노트북 신제품 '믹스 720' 공개

    입력 : 2017.01.05 17:08

    레노버가 5일부터 8일까지(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7'에서 투인원(2in1) 노트북 신제품 '믹스 720(MIIX 720)'을 공개했다. 

    레노버 믹스 시리즈는 태블릿 PC에 키보드를 결합하는 방식의 투인원 윈도우 노트북으로 작년에 인텔 코어 M 프로세서를 탑재한 '믹스 700' 모델을 처음 출시했다. 믹스 700은 서피스 프로4와 매우 흡사한 외관과 성능으로 일부에선 '레피스'라는 이름으로 불리며 비아냥을 사기도 했다. 하지만, 코어 M 프로세서의 뛰어난 성능과 레노버 특유의 하드웨어 설계, 완성도 높은 키보드, 뛰어난 내구성으로 주목받았다.

    레노버 믹스 720./사진=레노버 홈페이지.
    레노버 믹스 720./사진=레노버 홈페이지.
    믹스 720은 7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한 고성능 모델로 8.9mm 두께(키보드 장착 시 14.6mm)에 키보드를 포함한 무게가 1.1kg에 불과해 휴대성과 성능 모두 뛰어나다. 12인치 QHD+ 디스플레이는 2880x1920 고해상도를 지원해 화질이 선명하며 '윈도우 헬로우'가 적용된 적외선 카메라는 암호 없이 사용자 얼굴을 인식해 잠금을 해제하는 생체 인증 기능을 지워한다. 필기 기능은 더욱 향상되어 4,096 단계의 필압을 감지하고, 윈도우 10 기능 중 하나인 '윈도우 잉크'를 지원하는 스타일러스 펜 '레노버 액티브 펜 2(Active Pen 2)'도 출시한다.
    레노버 믹스 720./사진=레노버 홈페이지.

    믹스 700과 같이 USB 충전을 지원하며 전원이 꺼져있을 때에도 스마트폰이나 다른 디바이스를 충전할 수 있다. 배터리는 최대 8시간 연속 사용 가능하다. 7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탑재로 썬더볼트3 단자를 지원해 최대 40Gbps 속도로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으며 동시에 화상회의도 진행 가능하다. 또한, 통합 썬더볼트3 및 옵션 커넥터를 사용하면 2개의 화면에 4K 영상을 재생할 수 있다.

    레노버 믹스 720./사진=레노버 홈페이지.

    호불호가 갈렸던 이중 흰지는 그대로 채용해서 킥스탠드를 이용해 최대 150도 각도 내에서 사용자가 원하는 각도로 세워서 사용할 수 있다.

    샴페인 골드와 아이언 그레이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4월부터 판매 예정이다. 국내 출시 일정과 가격은 미정.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