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새로운 스마트워치 '기어S3' 국내 출시

  • 리뷰조선

    입력 : 2016.11.11 16:12

    삼성전자가 스마트워치 '기어 S3'를 국내에 출시했다. 이번 제품은 ▲기어 S3 프론티어, ▲기어 S3 클래식의 블루투스 제품과 ▲기어 S3 프론티어 LTE 모델로 구성되어 있다.

    클래식 레더

    기어 S3은 가죽 재질을 사용한 심플한 디자인의 '클래식 레더', 고급스러운 '엘리게이터 그레인 레더'와 실리콘 재질의 스포티한 '액티브 실리콘' 등 세 종류의 시곗줄을 제공한다. 특히 제품에 따라 블랙, 블루 블랙, 브라운, 오렌지 레드, 올리브 그린, 네이비 블루, 카키 그린 등 다양한 색상으로 선보인다.

    액티브 실리콘

    기어 S3 프론티어는 액티브 실리콘 블랙 색상 시곗줄을, 기어 S3 클래식은 클래식 레더 블랙 색상의 시계줄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추가로 정품 시곗줄을 원하면 엘리게이터 그레인 레더와 클래식 레더 시계줄은 4만4천 원에, 액티브 실리콘 시곗줄은 2만9,7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기어 S3는 스마트폰 없이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단독 기능들을 제공한다. 내장 스피커로 음악을 듣거나 통화를 할 수 있고, 내장 메모리에 음악 파일을 담아 재생할 수도 있다. 전작과 달리 기어 S3 단독으로 대중교통·골프·등산·게임 등 전용 앱을 바로 내려 받을 수 있어 편리하다.

    엘리게이터 그레인 레더

    기어 S3는 33mm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시계 화면을 항상 켜놓을 수 있고, 원형 베젤을 돌리면 전화를 수신하거나 거절할 수 있도록 UX도 개선했다. 배터리 용량은 전작인 250mAh보다 향상된 380mAh이다. 한 번 충전으로 최대 3~4일간 사용 가능하다. 잔량이 5% 미만일 때에는 절전 시계 모드로 설정해 최대 10시간 동안 사용할 수 있다. 내장 GPS·스피커·IP68 등급 방수방진·고도-기압계 등을 탑재하여 레저 활동에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다.

    가격은 기어 S3 프론티어·기어 S3 클래식 블루투스는 39만9,300원, 기어 S3 프론티어 LTE 모델은 45만9,800원이다. LTE 모델은 이통사별 요금제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