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iOS9 배포 시작… 무엇이 달라졌나?

    입력 : 2015.09.17 09:21

    애플이 17일(한국시각) 오전 2시 운영체제 iOS의 최신 업데이트 버전인 iOS9을 배포했다.

    아이폰4S부터 이후 모든 기종의 아이폰과 호환할 수 있으며, 아이팟은 5세대 이후 모든 모델에서 호환 가능하다. 아이패드의 경우, 아이패드2와 아이패드 에어, 아이패드 미니 이후 모든 아이패드 기종에서 업데이트를 진행할 수 있다.

    애플
    사진= 애플 공식 홈페이지

    애플은 이번 iOS9을 통해 음성인식서비스인 시리의 인공지능 성능을 강화하고, 메모와 지도 기능 역시 향상시켰다. 먼저 사용자는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시리(siri)를 통해 필요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는데, 예를 들어 출근길에 자동으로 음악을 재생하거나 자주 쓰는 앱과 연락처는 미리 연결할 수도 있다. 특히 기존의 시리는 버튼을 눌러야 실행할 수 있었지만, 이제 음성 인식만으로 실행이 가능해졌다.

    메모는 내장 카메라로 촬영한 사진, 혹은 사진 보관함 내 사진을 메모에 추가할 수 있게 됐고, 지도 기능에선 일부 주요 도시의 대중교통 노선이나, 출입구 등의 정보가 표시된 정류장과 대중교통 경로 등이 지원된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아이폰의 최대 단점인 배터리 문제를 개선했다는 점도 눈에 띈다. iOS9에서는 기기의 사용시간이 전보다 한 시간 가량 더 늘어났고, 배터리 사용시간을 3시간까지 늘릴 수 있는 저전력 모드도 탑재했다.

    또한, iOS9의 크기는 1.3GB로 전작인 iOS8의 4.5GB보다 3분의 1 가까이 줄어들었다. 따라서 사용자들은 운영체제의 용량 자체가 줄어들었기 때문에 저장공간을 더 많이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