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콘, 안드로이드 카메라 발표 "고화질로 찍고 공유한다!"

  • 리뷰조선

    입력 : 2012.08.22 14:40

    갤럭시S3 등 여러 스마트폰에 적용돼 왔던 '안드로이드(Android)' 운영체제를 적용한 디지털카메라가 나왔다.

    니콘이미징코리아는 2012년 하반기에 주력할 콤팩트 디지털카메라 4종을 22일 발표했다.

    카메라 4종 중 가장 눈에 띄는 제품은 '쿨픽스(Coolpix) S800c'다. 쿨픽스 S800c는 구글(Google)의 안드로이드 2.3(진저브레드) 버전을 탑재했다. 약 82만 화소의 3.5인치 AMOLED 터치스크린을 통해 사진 촬영은 물론, 앱과 인터넷, SNS를 즐길 수 있다.

    1600만 화소의 이미지 센서와 광학 10배 줌 렌즈를 적용해, 스마트폰과 달리 망원 사진도 고화질로 촬영할 수 있다. 광학식과 전자식을 조합한 2중 손떨림 보정 기능으로 어두운 곳에서 흔들림을 줄일 수 있다. 와이파이(Wi-Fi)와 GPS 등을 내장해 사진이나 동영상에 위치 정보를 기록하고, 페이스북이나 트위터를 통해 찍은 사진을 바로 공유할 수 있다.

    니콘은 S800c 외에도 수동 기능과 회전 액정에 중점을 둔 콤팩트 하이엔드 카메라 '쿨픽스 P7700', 슬림한 디자인에 광학 12배 줌 렌즈를 탑재한 '쿨픽스 S6400', 명함보다 작은 크기에 100g 미만으로 가벼운 '쿨픽스 S01' 등을 선보였다. 이들 제품은 9월 말에 출시될 예정이다.

    정택민PD xa1122@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